월, 09/27/2021 - 16:51

탈증인

블로그 : 나는 여호와의 증인이었다

문 밖으로 나온 트루먼은 행복하게 살았을까요? 이 질문에 선뜻 '네!'라고 대답하기 어려웠습니다. 밖으로 나오는 것이 얼마나 두려운 일인지 조금은 이해할 수 있었으니까요.

<문밖트루먼> 님의 블로그를 소개합니다.

교련 선생님...

제가 고등학교에 진학할 시절에는, 거의 진학을 포기하거나, 대부분 교련문제로 퇴학(자퇴)를 당하는 분위기였습니다. 같은 동네에서 유일하게 졸업을 한 형제도, 그의 어머니께서 학교에 금전적 작업을 했다는 소문을 남기고 졸업할 수 있었습니다.
 
Back to Top